(사진=수협중앙회) 수협중앙회가 미국 시장에서 다양한 판촉활동을 펼치며 한국 바다의 신선한 맛을 현지에 각인시키고 있다. 최근 수협은 21일부터 27일까지 일주일간 미국을 비롯해 100여개 매장을 보유하고 있는 최대 한인 수퍼체인인 H-마트와 협업하여 대한민국 수산물 특판전을 개최했다. 이번 특판 행사는 지난해 11월 미국시장 현지조사단으로 직접 나선 임준택 수협중앙회장이 후속 조치로 내놓은 미주 수출확대 방안의 일환이다. 앞서 임 회장은 미국 현지 조사 기간 중에 시장 조사와 함께 수산물 홍보행사를 진행하는 등 미국 수출시장 확대에 적극 나서고 있다. 이번 대한민국 수산물 특판전에는 해외수출 1위 품목인 김을 비롯해 미주 지역에서 인기있는 갈치, 오징어, 바다장어, 어묵 및 다시마 등 품목들이 최대 20%까지 할인판매됐다. 특히 설 명절을 앞두고 우리 교포들 뿐만 아니라 중국, 베트남 등 아세안과 미국 본토 현지인 등에게 다양한 우리 수산물의 우수성과 신선한 맛을 알리는데 주력했다. 또한 수협중앙회는 올해가 수협 창립 60주년이자 H-마트 창립 40주년을 맞이함에 따라 콜라보 기획행사로 국내 대중선어(고등어, 오징어, 갈치 등) 1+1 판매행사를 매 분기마다 개최하기로 했다. 대중선어 1+1 행사가 미국내 시즌별 이슈에 맞추어서 진행될 경우 한국 고등어, 오징어, 갈치 등 대중선어의 우수한 품질 및 맛에 대한 최상의 홍보효과를 내는 동시에 미주지역 수산물 판매확대에도 기여할 것으로 전망된다. 수협 무역사업단 관계자는 “대미국 수산물 수출시장이 매년 성장하고 있는 상황에서 금년도에 개최될 특판전 및 1+1 행사 등은 미국내 한인뿐만 아니라 현지인들까지 주요 타켓으로 삼아 홍보·판촉 활동을 진행할 예정”이라며 “한국 수산물 수출시장 저변확대를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여 보다 많은 한국 수산물이 이 수출될 수 있도록 수협의 역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수협, 미국 시장서 ‘한국 바다의 신선한 맛’ 널리 각인시켜

장원주 기자 승인 2022.01.27 09:35 의견 0
(사진=수협중앙회)

수협중앙회가 미국 시장에서 다양한 판촉활동을 펼치며 한국 바다의 신선한 맛을 현지에 각인시키고 있다.

최근 수협은 21일부터 27일까지 일주일간 미국을 비롯해 100여개 매장을 보유하고 있는 최대 한인 수퍼체인인 H-마트와 협업하여 대한민국 수산물 특판전을 개최했다.

이번 특판 행사는 지난해 11월 미국시장 현지조사단으로 직접 나선 임준택 수협중앙회장이 후속 조치로 내놓은 미주 수출확대 방안의 일환이다.

앞서 임 회장은 미국 현지 조사 기간 중에 시장 조사와 함께 수산물 홍보행사를 진행하는 등 미국 수출시장 확대에 적극 나서고 있다.

이번 대한민국 수산물 특판전에는 해외수출 1위 품목인 김을 비롯해 미주 지역에서 인기있는 갈치, 오징어, 바다장어, 어묵 및 다시마 등 품목들이 최대 20%까지 할인판매됐다.

특히 설 명절을 앞두고 우리 교포들 뿐만 아니라 중국, 베트남 등 아세안과 미국 본토 현지인 등에게 다양한 우리 수산물의 우수성과 신선한 맛을 알리는데 주력했다.

또한 수협중앙회는 올해가 수협 창립 60주년이자 H-마트 창립 40주년을 맞이함에 따라 콜라보 기획행사로 국내 대중선어(고등어, 오징어, 갈치 등) 1+1 판매행사를 매 분기마다 개최하기로 했다.

대중선어 1+1 행사가 미국내 시즌별 이슈에 맞추어서 진행될 경우 한국 고등어, 오징어, 갈치 등 대중선어의 우수한 품질 및 맛에 대한 최상의 홍보효과를 내는 동시에 미주지역 수산물 판매확대에도 기여할 것으로 전망된다.

수협 무역사업단 관계자는 “대미국 수산물 수출시장이 매년 성장하고 있는 상황에서 금년도에 개최될 특판전 및 1+1 행사 등은 미국내 한인뿐만 아니라 현지인들까지 주요 타켓으로 삼아 홍보·판촉 활동을 진행할 예정”이라며 “한국 수산물 수출시장 저변확대를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여 보다 많은 한국 수산물이 이 수출될 수 있도록 수협의 역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뷰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