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테라사이클 글로벌 구강건강 브랜드 오랄-비가 자원순환 및 환경에 대한 아동 교육에 힘쓰고 있다. 오랄-비는 지난 28일 '블루우체통 캠페인' 공식 출범과 함께 서울 용답초등학교 전교생에게 폐칫솔을 재활용한 업사이클링 줄넘기 350개를 전하는 기부식을 가졌다고 30일 밝혔다. 오랄-비는 지난 2017년부터 글로벌 환경 기업 테라사이클과 함께 '칫솔 재활용 캠페인'을 진행해오고 있다. 이번 블루우체통 캠페인은 폐칫솔 수거 규모를 확대한 것으로 기존 학교와 치과로 한정돼 있던 칫솔 수거 장소를 일반 기업의 오피스로 범위를 넓혀 주목할 만하다.  오랄-비는 테라사이클과 함께 지난 6개월 간 블루우체통 캠페인 시범운영을 통해 폐칫솔 400kg을 수거, 재생 원료화 공정을 거쳐 업사이클링 줄넘기 2000개를 제작했다. 블루우체통 캠페인 시범 운영에는 성동광진교육지원청과 서울용답초등학교를 시작으로 서울 지역 어린이집, 초·중학교 53곳, 한국기후환경네트워크, 공유오피스 위워크(WeWork) 14개 지점과 치과 37곳의 적극적인 동참으로 더욱 빛을 발했다. 이번 캠페인과 관련, 오랄-비 브랜드 매니저 안수현 과장은 "우리의 구강 건강을 지켜주는 칫솔은 위생적인 사용을 위해 2개월에 한번 씩 교체가 필요한 만큼 불가피한 쓰레기가 발생하게 된다"면서 "칫솔을 수거함에 넣기만 하면 돼 누구나 쉽게 참여할 수 있는 이번 오랄-비 블루우체통 캠페인으로 칫솔의 100% 재활용은 물론 경제적 지원이 필요한 초등학교에 업사이클링 줄넘기를 기부하게 됐다. 앞으로도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오랄-비는 이번 기부식을 시작으로 블루우체통 캠페인 참여 기업 확대를 위해 '오피스 어택' 이벤트를 실시한다. 참여 신청 기업에게는 오랄-비의 전동칫솔2주 체험 키트와 함께 구강 건강 관리법 강의, 업사이클링 굿즈 등 풍성한 혜택이 무상으로 주어진다. 오랄-비 전동칫솔의 경우 리필모를 교체하는 방식으로 일반 칫솔 대비 버려지는 플라스틱 양이 약 60% 가량 적어 환경 보호에 도움이 되는 제품으로도 알려져 있다. 캠페인 참여를 희망하는 기관이나 단체, 기업은 테라사이클 홈페이지를 통해 문의 가능하다.

"버린 칫솔이 줄넘기로"…오랄비X테라사이클, 일석이조 사회공헌 눈길

문다영 기자 승인 2019.09.30 11:32 의견 0
사진=테라사이클
사진=테라사이클

글로벌 구강건강 브랜드 오랄-비가 자원순환 및 환경에 대한 아동 교육에 힘쓰고 있다.

오랄-비는 지난 28일 '블루우체통 캠페인' 공식 출범과 함께 서울 용답초등학교 전교생에게 폐칫솔을 재활용한 업사이클링 줄넘기 350개를 전하는 기부식을 가졌다고 30일 밝혔다.

오랄-비는 지난 2017년부터 글로벌 환경 기업 테라사이클과 함께 '칫솔 재활용 캠페인'을 진행해오고 있다. 이번 블루우체통 캠페인은 폐칫솔 수거 규모를 확대한 것으로 기존 학교와 치과로 한정돼 있던 칫솔 수거 장소를 일반 기업의 오피스로 범위를 넓혀 주목할 만하다. 

오랄-비는 테라사이클과 함께 지난 6개월 간 블루우체통 캠페인 시범운영을 통해 폐칫솔 400kg을 수거, 재생 원료화 공정을 거쳐 업사이클링 줄넘기 2000개를 제작했다. 블루우체통 캠페인 시범 운영에는 성동광진교육지원청과 서울용답초등학교를 시작으로 서울 지역 어린이집, 초·중학교 53곳, 한국기후환경네트워크, 공유오피스 위워크(WeWork) 14개 지점과 치과 37곳의 적극적인 동참으로 더욱 빛을 발했다.

이번 캠페인과 관련, 오랄-비 브랜드 매니저 안수현 과장은 "우리의 구강 건강을 지켜주는 칫솔은 위생적인 사용을 위해 2개월에 한번 씩 교체가 필요한 만큼 불가피한 쓰레기가 발생하게 된다"면서 "칫솔을 수거함에 넣기만 하면 돼 누구나 쉽게 참여할 수 있는 이번 오랄-비 블루우체통 캠페인으로 칫솔의 100% 재활용은 물론 경제적 지원이 필요한 초등학교에 업사이클링 줄넘기를 기부하게 됐다. 앞으로도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오랄-비는 이번 기부식을 시작으로 블루우체통 캠페인 참여 기업 확대를 위해 '오피스 어택' 이벤트를 실시한다. 참여 신청 기업에게는 오랄-비의 전동칫솔2주 체험 키트와 함께 구강 건강 관리법 강의, 업사이클링 굿즈 등 풍성한 혜택이 무상으로 주어진다. 오랄-비 전동칫솔의 경우 리필모를 교체하는 방식으로 일반 칫솔 대비 버려지는 플라스틱 양이 약 60% 가량 적어 환경 보호에 도움이 되는 제품으로도 알려져 있다. 캠페인 참여를 희망하는 기관이나 단체, 기업은 테라사이클 홈페이지를 통해 문의 가능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