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MBC 캡처) MBC 뉴스가 이태원의 실시간 상황을 공개한 가운데 우려가 커지고 있다. 31일 핼러윈 데이를 맞은 서울 이태원에는 많은 인파가 몰렸다. 클럽이 자진 휴업에 들어 갔으나 다른 유흥시설로 인파가 몰리며 비상이 걸렸다. 이태원 관계자는 "제2의 이태원 사태를 원치 않는다"라며 주요 골목마다 전신소독 방역게이트를 설치했다고 밝혔다. 중앙방역대책본부 권준욱 부본부장은 코로나19 확산을 우려하며 "기저질환자나 어르신들에게는 생명이 위태로울수 있다는 사실을 명심해 달라"라며 당부했다. 인파가 몰린 이태원의 상황에 누리꾼들은 "이태원 상황을 보면 마치 코로나19 종식된 것 같다" "공원을 통제했던 것이 무색하다" "이태원만 문제가 아니다 곳곳에서 핼러윈 파티 중이다"라며 코로나19 확산에 대한 불안감을 보이고 있다.

이태원 거리 실시간 "제2이태원 사태 원치 않아, 명심하라"

이나현 기자 승인 2020.10.31 21:07 | 최종 수정 2020.10.31 22:18 의견 0
(사진=MBC 캡처)


MBC 뉴스가 이태원의 실시간 상황을 공개한 가운데 우려가 커지고 있다.

31일 핼러윈 데이를 맞은 서울 이태원에는 많은 인파가 몰렸다. 클럽이 자진 휴업에 들어 갔으나 다른 유흥시설로 인파가 몰리며 비상이 걸렸다.

이태원 관계자는 "제2의 이태원 사태를 원치 않는다"라며 주요 골목마다 전신소독 방역게이트를 설치했다고 밝혔다.

중앙방역대책본부 권준욱 부본부장은 코로나19 확산을 우려하며 "기저질환자나 어르신들에게는 생명이 위태로울수 있다는 사실을 명심해 달라"라며 당부했다.

인파가 몰린 이태원의 상황에 누리꾼들은 "이태원 상황을 보면 마치 코로나19 종식된 것 같다" "공원을 통제했던 것이 무색하다" "이태원만 문제가 아니다 곳곳에서 핼러윈 파티 중이다"라며 코로나19 확산에 대한 불안감을 보이고 있다. 
 

저작권자 ⓒ뷰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