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설명) NH투자증권이 12일(현지시간) 베트남 하노이에서 하노이지점 개점식을 진행했다. NH투자증권 Global사업본부 김홍욱 대표(왼쪽 두번째)와 귀빈들이 하노이지점 개점식 세레모니를 하고 있다. (왼쪽부터)NH투자증권 베트남현지법인(NHSV) 김종석 법인장, NH투자증권 Global사업본부 김홍욱 대표, NHSV 하노이지점 응유엔 응옥 중(Nguyen Ngoc Dung) 지점장, 주베트남 대한민국대사관 윤상기 재정경제금융관, 금융감독원 하노이사무소 임춘하 소장 NH투자증권 베트남 자회사인 NH Securities Vietnam(NHSV)가 12일 하노이지점 개점식을 열고 본격적인 영업을 시작했다. 하노이지점은 베트남 고액자산가들이 밀집한 호안끼엠 지역에서 주식중개 및 자산관리 영업을 강화해 갈 계획이다. NH투자증권은 지난 2009년 현지 증권사인 CBV증권과 합작 법인으로 베트남에 진출했다. 이후 2018년 100% 지분인수를 통해 NH Securities Vietnam(NHSV)를 출범시켰다. NH투자증권은 이를 동남아 이머징 마켓의 핵심 거점으로 키우기 위해 지난 4년여 동안 영업조직 확충 및 IT시스템 업그레이드 등 기반 구축에 집중해 왔다. 이 결실로 NHSV는 2019년부터 흑자전환에 성공했고, 지난해 35억원의 영업이익을 달성했다. NHSV는 하노이 본사 및 호치민 지점에 이어 이번 하노이 지점을 추가 개점, 영업기반 강화에 나섰다. NHSV는 하노이 지점 영업 인력 20명, 호치민 지점 영업 인력 28명, 하노이 본사 지원 인력 27명, 주재원 3명 등 총 78명의 인력 구성을 통해 베트남 선두권 종합 증권사로의 도약을 꾀한다. 개점식에 참석한 NH투자증권 Global사업본부 김홍욱 대표는 “하노이지점 개점을 통해 차원이 다른 금융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며 “NH Securities Vietnam을 베트남 선도 증권사로 발전시켜 나가겠다”고 밝혔다.

NH투자증권 베트남법인, 현지 선도 종합증권사로 키운다

하노이지점 개설...주식중개 및 자산관리 영업 강화 추진

홍승훈 기자 승인 2022.05.12 16:50 의견 0
(사진설명) NH투자증권이 12일(현지시간) 베트남 하노이에서 하노이지점 개점식을 진행했다. NH투자증권 Global사업본부 김홍욱 대표(왼쪽 두번째)와 귀빈들이 하노이지점 개점식 세레모니를 하고 있다. (왼쪽부터)NH투자증권 베트남현지법인(NHSV) 김종석 법인장, NH투자증권 Global사업본부 김홍욱 대표, NHSV 하노이지점 응유엔 응옥 중(Nguyen Ngoc Dung) 지점장, 주베트남 대한민국대사관 윤상기 재정경제금융관, 금융감독원 하노이사무소 임춘하 소장

NH투자증권 베트남 자회사인 NH Securities Vietnam(NHSV)가 12일 하노이지점 개점식을 열고 본격적인 영업을 시작했다. 하노이지점은 베트남 고액자산가들이 밀집한 호안끼엠 지역에서 주식중개 및 자산관리 영업을 강화해 갈 계획이다.

NH투자증권은 지난 2009년 현지 증권사인 CBV증권과 합작 법인으로 베트남에 진출했다. 이후 2018년 100% 지분인수를 통해 NH Securities Vietnam(NHSV)를 출범시켰다.

NH투자증권은 이를 동남아 이머징 마켓의 핵심 거점으로 키우기 위해 지난 4년여 동안 영업조직 확충 및 IT시스템 업그레이드 등 기반 구축에 집중해 왔다. 이 결실로 NHSV는 2019년부터 흑자전환에 성공했고, 지난해 35억원의 영업이익을 달성했다.

NHSV는 하노이 본사 및 호치민 지점에 이어 이번 하노이 지점을 추가 개점, 영업기반 강화에 나섰다. NHSV는 하노이 지점 영업 인력 20명, 호치민 지점 영업 인력 28명, 하노이 본사 지원 인력 27명, 주재원 3명 등 총 78명의 인력 구성을 통해 베트남 선두권 종합 증권사로의 도약을 꾀한다.

개점식에 참석한 NH투자증권 Global사업본부 김홍욱 대표는 “하노이지점 개점을 통해 차원이 다른 금융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며 “NH Securities Vietnam을 베트남 선도 증권사로 발전시켜 나가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뷰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