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예로(옥동~농소) 1구간 도로 전경.(사진=DL건설) DL건설이 시공한 울산광역시 ‘이예로(옥동~농소)’가 개통하면서 울산 지역 내 교통 혼잡을 해소할 수 있을 것이라는 기대감이 나온다. DL건설은 4일 자사가 시공한 울산광역시 ‘이예로(옥동~농소)’가 전면 개통했다고 밝혔다. DL건설에 따르면 이예로는 총 16.9km로 1구간은 울산 남구 옥동 남부순환로부터 중구 성안동까지의 8km, 2구간은 중구 성안동부터 북구 농소동까지 8.9km로 구성됐다. DL건설이 조성한 1구간은 지난 2013년 1월 착공 이후 약 9년 만에 개통이 이뤄졌다. 이번 이예로 개통으로 울산 중·남·북구 및 울진군을 연결하는 내부 순환도로망이 완성됐다. 또한 해당 도로는 울산 동구를 제외한 울산 전역을 관통하는 도로로, 울산 중·남·북구가 30분 이내의 생활권역으로 거듭날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 개통을 통해 울산 시가지 교통 혼잡이 약 20~30% 감소되고 도시 균형 발전을 견인할 새로운 성장 동력 창출의 기반을 마련했다는 게 DL건설 측의 설명이다. 앞서 DL건설은 울산 내 ▲산업로배면도로(오토벨리로) ▲울산 효문공단 도로 ▲천상정수장 ▲언양~범서간 도로확포장공사 등의 사업을 진행하며 지역 인프라 조성에 기여한 바 있다. DL건설 관계자는 “인근 국도7호선(청량~옥동) 구간 개통 시 울산시와 부산시를 연결하는 국도가 완성된다”며 “이를 통해 물류비 절감과 함께 인긴 교통 혼잡을 해소하는 데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DL건설 울산 ‘이예로’ 개통…물류비 절감·교통 혼잡 해소 ‘기대’

정지수 기자 승인 2022.10.04 13:53 의견 0
이예로(옥동~농소) 1구간 도로 전경.(사진=DL건설)

DL건설이 시공한 울산광역시 ‘이예로(옥동~농소)’가 개통하면서 울산 지역 내 교통 혼잡을 해소할 수 있을 것이라는 기대감이 나온다.

DL건설은 4일 자사가 시공한 울산광역시 ‘이예로(옥동~농소)’가 전면 개통했다고 밝혔다.

DL건설에 따르면 이예로는 총 16.9km로 1구간은 울산 남구 옥동 남부순환로부터 중구 성안동까지의 8km, 2구간은 중구 성안동부터 북구 농소동까지 8.9km로 구성됐다. DL건설이 조성한 1구간은 지난 2013년 1월 착공 이후 약 9년 만에 개통이 이뤄졌다.

이번 이예로 개통으로 울산 중·남·북구 및 울진군을 연결하는 내부 순환도로망이 완성됐다. 또한 해당 도로는 울산 동구를 제외한 울산 전역을 관통하는 도로로, 울산 중·남·북구가 30분 이내의 생활권역으로 거듭날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 개통을 통해 울산 시가지 교통 혼잡이 약 20~30% 감소되고 도시 균형 발전을 견인할 새로운 성장 동력 창출의 기반을 마련했다는 게 DL건설 측의 설명이다.

앞서 DL건설은 울산 내 ▲산업로배면도로(오토벨리로) ▲울산 효문공단 도로 ▲천상정수장 ▲언양~범서간 도로확포장공사 등의 사업을 진행하며 지역 인프라 조성에 기여한 바 있다.

DL건설 관계자는 “인근 국도7호선(청량~옥동) 구간 개통 시 울산시와 부산시를 연결하는 국도가 완성된다”며 “이를 통해 물류비 절감과 함께 인긴 교통 혼잡을 해소하는 데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뷰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