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뷰어스 DB 구형 10년. 정준영 7년, 최종훈 5년보다 중한 구형이다. 선고 결과가 어떻게 나올지는 미지수지만, 검찰 구형이 정준영이나 최종훈보다 높다. 연예인이 아닌 ‘유리 오빠’ 권모 씨인데도 말이다. 검찰은 지난 13일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9부(부장판사 강성수) 심리로 열린 재판에서 소녀시대 유리의 친오빠로 잘 알려진 권 씨에게 성폭력 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특수준강간)으로 징역 10년을 구형했다. 권 씨는 최후진술을 통해 "약혼자와 가족, 공인의 신분으로 평생 살아야 하는 동생에게 죄를 나누게 하고 씻을 수 없는 상처를 줬다. 평생 마음에 각인하며 살겠다”고 말했다. 권 씨는 유리의 오빠로서, 정준영의 친구로 각종 방송에 출연해 주목을 받았다. 2015년 방송된 Mnet ‘너의 목소리가 보여2’에서는 ‘유리 오빠’ 타이틀로 등장했고, 2016년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정준영의 친구로 등장했다. 본인의 직업과 상관없이 연예인인 동생과 연예인인 친구 덕에 유명세를 얻은 것이다. ‘잘’ 살았던 시기다. 때문에 대중들은 이 부분에서 권 씨를 더 비난하는 것이다. 정준영, 최종훈과 어울려 다니며 본인도 ‘준연예인’ 행세를 한 셈이고, 이 타이틀은 성폭력에 가담하는데 유용하게 사용될 것이라 추측하면서 말이다.  권 씨는 애초 자신의 범죄를 부인했다. ‘단톡방’ 멤버로 거론되자 “아는바 없다”고 말했고, SNS에 비판글이 달리자 “익명이라는 그림자 속에 숨으신 님아. 현재 모든 조사 충실히 받고 있고, 제가 지은 죄를 갖고 고개를 들고 못 들고 할 건 그쪽이 판단하실 내용이 아니라고 본다”라며 반박했었다. 결백하다는 입장이었다. 그러나 결국 정준영이나 최종훈보다 높은 형량을 구형받았다. ‘부끄럽게’ 살아갈 인생을 만든 것이다.  이번 일로 소녀시대 유리에게 피해갈 일은 없다. 대중들도 오빠의 잘못을 동생과 연계시키지는 않을 것이다. 그러나 유리 개인에게는 큰 상처로 남을 것이다. 유리 오빠는 피해자를 만들었고, 대중을 기만했지만, 동생에게도 아픔을 남긴 셈이다.   앞서 정준영, 최종훈, 권모 씨 등은 빅뱅 전 멤버 승리(이승현) 등과 함께 모바일 메신저 카카오톡 단체 대화방에서 상대방 동의 없이 촬영한 것으로 보이는 성관계 동영상, 불법으로 촬영된 사진 등을 공유, 유포한 혐의를 받고 있다. 또 이들은 지난 2016년 1월 강원 홍천, 3월 대구에서 여성을 집단으로 성폭행한 혐의도 받고 있다.

[초점] ‘유리 오빠’로 ‘잘’ 살았던, 그러나 ‘부끄럽게’ 살아갈 권씨

유명준 기자 승인 2019.11.14 15:34 의견 0
사진=뷰어스 DB


구형 10년. 정준영 7년, 최종훈 5년보다 중한 구형이다. 선고 결과가 어떻게 나올지는 미지수지만, 검찰 구형이 정준영이나 최종훈보다 높다. 연예인이 아닌 ‘유리 오빠’ 권모 씨인데도 말이다.

검찰은 지난 13일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9부(부장판사 강성수) 심리로 열린 재판에서 소녀시대 유리의 친오빠로 잘 알려진 권 씨에게 성폭력 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특수준강간)으로 징역 10년을 구형했다. 권 씨는 최후진술을 통해 "약혼자와 가족, 공인의 신분으로 평생 살아야 하는 동생에게 죄를 나누게 하고 씻을 수 없는 상처를 줬다. 평생 마음에 각인하며 살겠다”고 말했다.

권 씨는 유리의 오빠로서, 정준영의 친구로 각종 방송에 출연해 주목을 받았다. 2015년 방송된 Mnet ‘너의 목소리가 보여2’에서는 ‘유리 오빠’ 타이틀로 등장했고, 2016년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정준영의 친구로 등장했다. 본인의 직업과 상관없이 연예인인 동생과 연예인인 친구 덕에 유명세를 얻은 것이다. ‘잘’ 살았던 시기다.

때문에 대중들은 이 부분에서 권 씨를 더 비난하는 것이다. 정준영, 최종훈과 어울려 다니며 본인도 ‘준연예인’ 행세를 한 셈이고, 이 타이틀은 성폭력에 가담하는데 유용하게 사용될 것이라 추측하면서 말이다. 

권 씨는 애초 자신의 범죄를 부인했다. ‘단톡방’ 멤버로 거론되자 “아는바 없다”고 말했고, SNS에 비판글이 달리자 “익명이라는 그림자 속에 숨으신 님아. 현재 모든 조사 충실히 받고 있고, 제가 지은 죄를 갖고 고개를 들고 못 들고 할 건 그쪽이 판단하실 내용이 아니라고 본다”라며 반박했었다. 결백하다는 입장이었다. 그러나 결국 정준영이나 최종훈보다 높은 형량을 구형받았다. ‘부끄럽게’ 살아갈 인생을 만든 것이다. 

이번 일로 소녀시대 유리에게 피해갈 일은 없다. 대중들도 오빠의 잘못을 동생과 연계시키지는 않을 것이다. 그러나 유리 개인에게는 큰 상처로 남을 것이다. 유리 오빠는 피해자를 만들었고, 대중을 기만했지만, 동생에게도 아픔을 남긴 셈이다.  

앞서 정준영, 최종훈, 권모 씨 등은 빅뱅 전 멤버 승리(이승현) 등과 함께 모바일 메신저 카카오톡 단체 대화방에서 상대방 동의 없이 촬영한 것으로 보이는 성관계 동영상, 불법으로 촬영된 사진 등을 공유, 유포한 혐의를 받고 있다. 또 이들은 지난 2016년 1월 강원 홍천, 3월 대구에서 여성을 집단으로 성폭행한 혐의도 받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