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형식 담양군수가 지난 23일 간부회의를 주재하고 있다.(사진=담양군) 최형식 담양군수가 직자들이 군민을 위해 적극적으로 업무를 수행하도록 적극행정 추진을 독려했다. 최 군수는 23일 회의에서 “지역 현안 해결을 위해 공직자들이 적극적으로 대응하려는 자세가 필요하며 군민이 만족하는 적극행정이 이루어져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코로나 장기화로 인한 민원현장과 제도 간의 괴리로 행정업무 수행에 어려움이 있을 것”이라며 “적극행정은 선택사항이 아닌 의무사항”이라고 덧붙였다. 또 “적극행정이 이루어지려면 선도적인 공직문화 확산이 무엇보다 필수적”이라며 공직사회의 변화를 촉구했다. 군은 올해 3월 ▲적극행정 제도정비 ▲적극행정 중점과제 선정 ▲적극행정 공무원 추천창구 운영 ▲사전컨설팅 감사 ▲적극행정 면책제도 등 적극행정 실행계획을 마련해 다양한 시책을 추진하고 있다.

“적극행정 공직문화 확산이 필수” 최형식 담양군수, 군민 위한 적극행정 독려

오승국 기자 승인 2020.11.24 18:35 | 최종 수정 2020.11.24 18:34 의견 0
최형식 담양군수가 지난 23일 간부회의를 주재하고 있다.(사진=담양군)

최형식 담양군수가 직자들이 군민을 위해 적극적으로 업무를 수행하도록 적극행정 추진을 독려했다.

최 군수는 23일 회의에서 “지역 현안 해결을 위해 공직자들이 적극적으로 대응하려는 자세가 필요하며 군민이 만족하는 적극행정이 이루어져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코로나 장기화로 인한 민원현장과 제도 간의 괴리로 행정업무 수행에 어려움이 있을 것”이라며 “적극행정은 선택사항이 아닌 의무사항”이라고 덧붙였다.

또 “적극행정이 이루어지려면 선도적인 공직문화 확산이 무엇보다 필수적”이라며 공직사회의 변화를 촉구했다.

군은 올해 3월 ▲적극행정 제도정비 ▲적극행정 중점과제 선정 ▲적극행정 공무원 추천창구 운영 ▲사전컨설팅 감사 ▲적극행정 면책제도 등 적극행정 실행계획을 마련해 다양한 시책을 추진하고 있다.

저작권자 ⓒ뷰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