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경혜 LG유플러스 상무(왼쪽부터)와 김능환 KB국민카드 그룹장, 유현상 KoDATA 상무가 MOU 체결 뒤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LG유플러스) 통신사와 카드사, 신용평가사의 데이터를 결합한 개인사업자 대안신용평가 서비스가 출시돼 개인사업자가 보다 많은 금융혜택을 누릴 수 있게 됐다. LG유플러스는 KB국민카드, 한국평가데이터(이하 KoDATA)와 함께 개인사업자 대상 대안신용평가 모형 개발을 위한 업무제휴 협약을 체결했다고 21일 밝혔다. 3사가 함께 개발하는 개인사업자 대상 대안신용평가모형은 ▲LG유플러스의 통신정보 ▲KB국민카드의 카드매출정보 ▲KoDATA의 신용정보 등을 결합하고 각 사가 보유하고 있는 데이터 분석, 금융상품 개발, 신용평가모형 개발의 역량을 집약해 기존 신용평가모형과의 차별화를 꾀한다. 3사는 올해 안으로 대안신용평가모형을 개발해 개인자업자를 위한 대안신용평가 서비스를 개시할 계획이다. KB국민카드는 이번에 개발되는 대안신용평가 모형을 적용해 소상공인 등 개인사업자에게 특화된 금융상품을 제공할 예정이다. LG유플러스는 이번 대안신용평가 서비스가 금융상품에 적용되면 개인사업자 고객이 금융상품을 더 낮은 금리로 이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더 나아가 금융권에 확산될 경우 고금리 시대에 사업 운영자금을 마련해야 하는 전체 소상공인의 어려움을 개선하는 데도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앞서 LG유플러스는 상권 내 소비자 특성정보, 미디어 소비정보, 이동패턴 정보 등의 다양한 통신 데이터를 기반으로 사업전략 수립 및 실행을 위한 마케팅 채널을 사업자 고객에게 제공하는 소비자 분석 플랫폼인 ‘데이터플러스’를 출시한 바 있다. 또한 사회초년생 등 금융거래 이력이 부족한 씬파일러 개인 고객에게도 낮은 금리의 금융상품을 이용할 수 있도록 하는 통신 데이터 기반의 대안 신용평가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전경혜 LG유플러스 AI/Data Product담당(상무)은 “기존 신용평가 체계에서는 많은 금융 혜택을 누리지 못했던 개인사업자 고객들께 이번 대안신용평가 서비스가 실질적인 금융 혜택의 기회를 잡을 수 있는 새로운 시작점이 됐으면 한다”며 “특히 소상공인들이 포스트 코로나 시대 속에서 안정적인 경영활동을 하실 수 있도록 다양한 서비스 개발 및 발전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U+tv·U+모바일tv 내 ‘U+스테이지’ 메뉴에서 결승 공연 무료로 시청 가능 모델이 피아니스트 고임윤찬의 결승 연주 실황을 시청하고 있다. (사진=LG유플러스) LG유플러스는 문화·예술 콘텐츠 서비스인 U+스테이지를 통해 세계적 권위의 피아노 콩쿠르에서 우승한 피아니스트 임윤찬의 결승 연주 실황을 국내 최초로 선보인다. U+스테이지는 고객들이 집 안에서도 전시·공연을 편하게 관람할 수 있도록 다양한 문화·예술 콘텐츠를 제공하는 서비스다. LG유플러스는 지난해 6월 U+스테이지를 론칭한 이후 클래식, 뮤지컬, 오페라, 전시 등 다양한 콘텐츠를 소개하고 있다. 새롭게 선보이는 콘텐츠는 19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에서 막을 내린 ‘반 클라이번 피아노 콩쿠르’에서 최종 우승을 차지한 임윤찬 피아니스트의 결승 공연 실황을 담았다. 올해로 60년이 된 반 클라이번 피아노 콩쿠르는 쇼팽 콩쿠르, 차이콥스키 콩쿠르와 함께 세계 3대 피아노 콩쿠르로 불린다. 올해 18세인 임윤찬 피아니스트는 이번 반 클라이번 피아노 콩쿠르 결승 라운드에 오른 최종 6인 중 최연소 참가자로 1·2차 경연에서 베토벤 피아노 협주곡 3번과 라흐마니노프 피아노 협주곡 3번을 연주해 관객과 심사위원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었다. 이 대회에서 한국인 피아니스트의 수상은 2013년 손열음(2위), 2017년 선우예권(우승)에 이어 세 번째다. LG유플러스 고객은 U+tv와 U+모바일tv에서 ‘U+스테이지’ 메뉴를 선택한 뒤 임윤찬 피아니스트의 결승 1차 연주 실황을 무료로 시청할 수 있다. 2차 공연은 추후 업데이트할 예정이다. 이용성 LG유플러스 콘텐츠유통전략팀장은 “한국인 피아니스트의 글로벌 피아노 콩쿠르 우승을 맞아 고객들이 편안하게 결승 공연을 시청할 수 있도록 이번 콘텐츠를 준비했다”며 “앞으로도 U+스테이지 서비스를 통해 다양한 문화 예술 콘텐츠를 제공해 콘텐츠의 다양성을 확보하고, 예술업계와 상생할 것”이라고 전했다.

LG유플, 개인사업자 위한 신용평가 모델 개발·임윤찬 결승 공연 실황 국내 최초 제공

장원주 기자 승인 2022.06.21 08:36 의견 0

전경혜 LG유플러스 상무(왼쪽부터)와 김능환 KB국민카드 그룹장, 유현상 KoDATA 상무가 MOU 체결 뒤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LG유플러스)

통신사와 카드사, 신용평가사의 데이터를 결합한 개인사업자 대안신용평가 서비스가 출시돼 개인사업자가 보다 많은 금융혜택을 누릴 수 있게 됐다.

LG유플러스는 KB국민카드, 한국평가데이터(이하 KoDATA)와 함께 개인사업자 대상 대안신용평가 모형 개발을 위한 업무제휴 협약을 체결했다고 21일 밝혔다.

3사가 함께 개발하는 개인사업자 대상 대안신용평가모형은 ▲LG유플러스의 통신정보 ▲KB국민카드의 카드매출정보 ▲KoDATA의 신용정보 등을 결합하고 각 사가 보유하고 있는 데이터 분석, 금융상품 개발, 신용평가모형 개발의 역량을 집약해 기존 신용평가모형과의 차별화를 꾀한다.

3사는 올해 안으로 대안신용평가모형을 개발해 개인자업자를 위한 대안신용평가 서비스를 개시할 계획이다. KB국민카드는 이번에 개발되는 대안신용평가 모형을 적용해 소상공인 등 개인사업자에게 특화된 금융상품을 제공할 예정이다.

LG유플러스는 이번 대안신용평가 서비스가 금융상품에 적용되면 개인사업자 고객이 금융상품을 더 낮은 금리로 이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더 나아가 금융권에 확산될 경우 고금리 시대에 사업 운영자금을 마련해야 하는 전체 소상공인의 어려움을 개선하는 데도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앞서 LG유플러스는 상권 내 소비자 특성정보, 미디어 소비정보, 이동패턴 정보 등의 다양한 통신 데이터를 기반으로 사업전략 수립 및 실행을 위한 마케팅 채널을 사업자 고객에게 제공하는 소비자 분석 플랫폼인 ‘데이터플러스’를 출시한 바 있다.

또한 사회초년생 등 금융거래 이력이 부족한 씬파일러 개인 고객에게도 낮은 금리의 금융상품을 이용할 수 있도록 하는 통신 데이터 기반의 대안 신용평가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전경혜 LG유플러스 AI/Data Product담당(상무)은 “기존 신용평가 체계에서는 많은 금융 혜택을 누리지 못했던 개인사업자 고객들께 이번 대안신용평가 서비스가 실질적인 금융 혜택의 기회를 잡을 수 있는 새로운 시작점이 됐으면 한다”며 “특히 소상공인들이 포스트 코로나 시대 속에서 안정적인 경영활동을 하실 수 있도록 다양한 서비스 개발 및 발전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U+tv·U+모바일tv 내 ‘U+스테이지’ 메뉴에서 결승 공연 무료로 시청 가능

모델이 피아니스트 고임윤찬의 결승 연주 실황을 시청하고 있다. (사진=LG유플러스)

LG유플러스는 문화·예술 콘텐츠 서비스인 U+스테이지를 통해 세계적 권위의 피아노 콩쿠르에서 우승한 피아니스트 임윤찬의 결승 연주 실황을 국내 최초로 선보인다.

U+스테이지는 고객들이 집 안에서도 전시·공연을 편하게 관람할 수 있도록 다양한 문화·예술 콘텐츠를 제공하는 서비스다. LG유플러스는 지난해 6월 U+스테이지를 론칭한 이후 클래식, 뮤지컬, 오페라, 전시 등 다양한 콘텐츠를 소개하고 있다.

새롭게 선보이는 콘텐츠는 19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에서 막을 내린 ‘반 클라이번 피아노 콩쿠르’에서 최종 우승을 차지한 임윤찬 피아니스트의 결승 공연 실황을 담았다. 올해로 60년이 된 반 클라이번 피아노 콩쿠르는 쇼팽 콩쿠르, 차이콥스키 콩쿠르와 함께 세계 3대 피아노 콩쿠르로 불린다.

올해 18세인 임윤찬 피아니스트는 이번 반 클라이번 피아노 콩쿠르 결승 라운드에 오른 최종 6인 중 최연소 참가자로 1·2차 경연에서 베토벤 피아노 협주곡 3번과 라흐마니노프 피아노 협주곡 3번을 연주해 관객과 심사위원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었다. 이 대회에서 한국인 피아니스트의 수상은 2013년 손열음(2위), 2017년 선우예권(우승)에 이어 세 번째다.

LG유플러스 고객은 U+tv와 U+모바일tv에서 ‘U+스테이지’ 메뉴를 선택한 뒤 임윤찬 피아니스트의 결승 1차 연주 실황을 무료로 시청할 수 있다. 2차 공연은 추후 업데이트할 예정이다.

이용성 LG유플러스 콘텐츠유통전략팀장은 “한국인 피아니스트의 글로벌 피아노 콩쿠르 우승을 맞아 고객들이 편안하게 결승 공연을 시청할 수 있도록 이번 콘텐츠를 준비했다”며 “앞으로도 U+스테이지 서비스를 통해 다양한 문화 예술 콘텐츠를 제공해 콘텐츠의 다양성을 확보하고, 예술업계와 상생할 것”이라고 전했다.

저작권자 ⓒ뷰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