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시스템이 제32회 '좋은기업상' 시상식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왼쪽부터) 전연보 한화시스템 재무실장, 고경일 경실련 경제정의연구소장 (사진=한화시스템) 한화시스템이 경제정의실천시민연합(경실련) 경제정의연구소가 주최하는 ‘제32회 좋은기업상 시상식’에서 전기전자·기계업 부문 ‘최우수상’을 수상했다고 19일 밝혔다. 좋은기업상은 시민단체인 경실련이 1991년부터 우리 기업의 사회적 책임 의식을 제고하기 위해 만든 상이다. 이는 매년 국내 상장기업 중 사회적 공헌과 윤리 경영 활동이 우수하다고 평가되는 기업에 대가성 없이 수여된다. 수상 기업은 ▲건전성 ▲공정성 ▲사회공헌도 ▲소비자보호 ▲환경경영 ▲직원만족 등 59개 세부 평가항목을 활용한 정량평가 및 전문가 의견 수렴 등 정성평가를 거쳐 선정된다. 한화시스템은 정량평가에서 전기전자·기계 기업 가운데 가장 높은 점수인 76.41점(100점 만점 기준)을 받았다. 특히 사회공헌도 부문 점수는 평가 대상 기업 321개사 중 상위 0.4% 수준으로 높게 평가됐다. 한화시스템은 “공정거래 질서와 기업 법규를 성실히 지키고 국내 상위 방산기업으로서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에 앞장서고 있다”며 “지난해 구미 신사업장을 착공하는 등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이바지한 점 등이 평가에 반영됐다”고 설명했다. 한화시스템은 100개사 내외의 협력사들과 자사의 동반성장 정책 방향 관련 원활한 소통을 위해 ‘상생협력 실무자 간담회’를 매년 2차례에 걸쳐 열고 있다. 지난해에는 협력사의 ESG 경영 내재화를 위해 ESG 교육 및 컨설팅 서비스를 제공하고, 우수 이행 협력사에 인증패 등 포상을 하는 등 지원사업을 펼치기도 했다. 또한 매해 협력사 임직원들의 노고에 대한 감사의 뜻을 전하기 위해 푸드트럭·간식상자 등 이벤트를 진행하고 현충일 등 주요 국경일에는 ▲현충원 묘역 정비 활동뿐 아니라 생활형편이 어려운 참전용사와 국가유공자들을 위한 ▲주거환경 개선사업 ▲명절 음식나눔 위문 봉사 ▲생활용품 및 보훈 성급 지급 등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실천하는 행보를 이어오고 있다. 앞서 한화시스템은 지난해 10월 한국ESG기준원(KCGS)에서 발표한 ‘2023년 상장기업 ESG 등급 평가’에서는 3년 연속 A등급을 획득하기도 했다. 사회 영역에서는 협력사 상생경영, 사회공헌 등 적극적인 활동을 인정받아 ‘A+등급’으로 평가받았다. 이날 수상 기업으로는 대상 부문에는 1개사가, 최우수상 부문에는 한화시스템 외 ▲금속·비금속 ▲비제조·서비스 ▲식약·섬유 부문별 각 1개사, 총 3개사가 함께 선정됐다. 어성철 한화시스템 대표이사는 “한화시스템이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 마음을 인정받은 것 같아 소회가 남다르다”라며 “앞으로도 공정한 거래와 경영을 지속하고 협력사, 지역사회와 지속 상생하기 위해 노력하는 대한민국 대표 방산기업이 되겠다”고 밝혔다.

한화시스템, 경실련 좋은기업상 '최우수상' 수상

국내 상장사 중 전기전자·기계업 부문 최고점
사회공헌도 321개사 중 상위 0.4% 올라
“협력사·지역사회와 상생하는 대표 방산기업”

손기호 기자 승인 2024.06.19 09:30 의견 0
한화시스템이 제32회 '좋은기업상' 시상식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왼쪽부터) 전연보 한화시스템 재무실장, 고경일 경실련 경제정의연구소장 (사진=한화시스템)


한화시스템이 경제정의실천시민연합(경실련) 경제정의연구소가 주최하는 ‘제32회 좋은기업상 시상식’에서 전기전자·기계업 부문 ‘최우수상’을 수상했다고 19일 밝혔다.

좋은기업상은 시민단체인 경실련이 1991년부터 우리 기업의 사회적 책임 의식을 제고하기 위해 만든 상이다. 이는 매년 국내 상장기업 중 사회적 공헌과 윤리 경영 활동이 우수하다고 평가되는 기업에 대가성 없이 수여된다.

수상 기업은 ▲건전성 ▲공정성 ▲사회공헌도 ▲소비자보호 ▲환경경영 ▲직원만족 등 59개 세부 평가항목을 활용한 정량평가 및 전문가 의견 수렴 등 정성평가를 거쳐 선정된다.

한화시스템은 정량평가에서 전기전자·기계 기업 가운데 가장 높은 점수인 76.41점(100점 만점 기준)을 받았다. 특히 사회공헌도 부문 점수는 평가 대상 기업 321개사 중 상위 0.4% 수준으로 높게 평가됐다.

한화시스템은 “공정거래 질서와 기업 법규를 성실히 지키고 국내 상위 방산기업으로서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에 앞장서고 있다”며 “지난해 구미 신사업장을 착공하는 등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이바지한 점 등이 평가에 반영됐다”고 설명했다.

한화시스템은 100개사 내외의 협력사들과 자사의 동반성장 정책 방향 관련 원활한 소통을 위해 ‘상생협력 실무자 간담회’를 매년 2차례에 걸쳐 열고 있다.

지난해에는 협력사의 ESG 경영 내재화를 위해 ESG 교육 및 컨설팅 서비스를 제공하고, 우수 이행 협력사에 인증패 등 포상을 하는 등 지원사업을 펼치기도 했다.

또한 매해 협력사 임직원들의 노고에 대한 감사의 뜻을 전하기 위해 푸드트럭·간식상자 등 이벤트를 진행하고 현충일 등 주요 국경일에는 ▲현충원 묘역 정비 활동뿐 아니라 생활형편이 어려운 참전용사와 국가유공자들을 위한 ▲주거환경 개선사업 ▲명절 음식나눔 위문 봉사 ▲생활용품 및 보훈 성급 지급 등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실천하는 행보를 이어오고 있다.

앞서 한화시스템은 지난해 10월 한국ESG기준원(KCGS)에서 발표한 ‘2023년 상장기업 ESG 등급 평가’에서는 3년 연속 A등급을 획득하기도 했다. 사회 영역에서는 협력사 상생경영, 사회공헌 등 적극적인 활동을 인정받아 ‘A+등급’으로 평가받았다.

이날 수상 기업으로는 대상 부문에는 1개사가, 최우수상 부문에는 한화시스템 외 ▲금속·비금속 ▲비제조·서비스 ▲식약·섬유 부문별 각 1개사, 총 3개사가 함께 선정됐다.

어성철 한화시스템 대표이사는 “한화시스템이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 마음을 인정받은 것 같아 소회가 남다르다”라며 “앞으로도 공정한 거래와 경영을 지속하고 협력사, 지역사회와 지속 상생하기 위해 노력하는 대한민국 대표 방산기업이 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뷰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